정부는 모든 북한 내부 정보를 공개하고 북한인권 개선에 적극 나서라. 인쇄하기
이름 nknet
2007-04-16 05:26:59  |  조회 775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논평>
정부는 모든 북한 내부 정보를 공개하고 북한인권 개선에 적극 나서라.

그 동안 베일에 가려져 있던 납북자와 국군포로의 규모, 정치범수용소 수용인원에 대한 정부 측 정보가 공개됐다. 한나라당 송영선 의원이 국정원에 정보공개를 요구한 데 대해 국정원이 답변을 한 것이다. 햇볕정책이라는 미명하에 국민에게 공개되었어야 마땅한 납북자 및 북한 주민들의 인권 실상 관련 정보가 늦게나마 이제라도 공개된 점은 아주 다행스러운 일이다.

공개된 자료에 의하면 북한에 억류된 납북자는 489명, 국군포로 생존자는 548명이다. 또 북한에 6개의 정치범수용소가 있으며, 수용인원은 약 15만 명 정도라고 한다. 정치범수용소 수감자들의 생활과 한 끼 배급량, 어떠한 이유로 수감되었는지에 대해 자료는 정확하게 밝혔다. 또한 중국 내 탈북자는 3만~5만으로 추정하고 있다고도 했다.

정부는 그 동안 납북자, 국군포로, 북한 주민들의 인권 상황에 대해 아주 정확한 정보를 파악하고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국민들에게는 일언반구도 없었다. 이는 납북자 및 북한인권 문제를 제기하면 자칫 정부가 추진해온 남북화해정책에 해(害)를 줄 수 있다는 판단에서이다. 이는 국민들의 알 권리를 철저히 외면한 처사이며, 국민들을 납북자 및 북한인권 문제에 대해 아무것도 모르는 바보로 만든 거나 다름없다.

정부가 그 간 보여준 몇 차례의 사례를 보면 알 수 있다. 정부는 대북협상 과정에서 ‘납북자’라는 말 대신에 ‘특수이산가족’이라는 이상한 말로 대신해왔으며, 북측이 요구하는 것은 무엇이든 ‘과감한 지원’을 약속했다. 또한 세계의 많은 국가가 북한의 심각한 인권 상황을 개선할 것을 요구하는 결의안을 채택했지만, 정부는 불참과 기권을 반복 했다.    

정부는 남북화해정책을 펴다보면 납북자 문제도 해결되고, 주민들의 인권도 개선될 것으로 판단해 언제나 북한 정권에 ‘저자세’로 임해왔다. 하지만 지난 8년 동안 정부의 의지대로 햇볕정책을 펴왔지만, 납북자 문제 해결도 북한 주민들의 인권 개선도 전혀 없었다. 정부는 오로지 남북화해정책이 깨지지 않을까 노심초사만 하고 있었던 것이다.  

정부는 아직 공개되지 않은 납북자 및 국군포로의 실태와 생활상, 북한인권 관련 정보를 남김없이 공개해야 한다. 자국민 보호는 자유민주주의 국가의 가장 큰 의무이다. 납북자 실태와 북한주민들의 인권 참상을 낱낱이 밝히고, 그들을 보호하기 위한 모든 수단을 강구해야 한다. 그럴 때만이 국민들은 국가를 신뢰하고 국민으로서 의무를 다할 수 있을 것이다. 이번 정보 공개가 침묵과 무관심으로 일관해온 정부에 대한 국회와 국민의 뒤늦은 질책임을 깊이 깨닫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

2006년 6월 6일
(사)북한민주화네트워크
   
45 '금강산 안가기 시민행동' 발족문  nknet 07-04-16 10835
44 김정일 정권 퇴진에 온 국민이 나서야 한다.  nknet 07-04-16 10055
43 김정일 정권은 반인권적 공개처형을 즉각 중단하라.  nknet 07-04-16 10290
42 정부는 독재자 김정일에 대한 지원을 당장 중단하라.  nknet 07-04-16 9867
41 통일부는 북한인권 단체의 활동에 간섭하지 마라.  nknet 07-04-16 9672
40 정부는 국제공조와 상호주의로 남북관계를 정상화시켜야 한다  nknet 07-04-16 8991
39 대북정책의 전면 재검토를 촉구한다.  nknet 07-04-16 8930
38 정부는 ‘납북자 송환을 위한 남북 회담’을 제안하라  nknet 07-04-16 8740
37 김원웅 의원, 통외통위 위원장 선출을 반대한다.  nknet 07-04-16 8997
36 정부는 북한인권 개선에 적극적으로 나서라  nknet 07-04-16 9125
35 자유북한방송에 대한 테러의 진상을 밝혀라  nknet 07-04-16 8693
34 정부는 모든 북한 내부 정보를 공개하고 북한인권 개선에 적극 나서라.  nknet 07-04-16 7750
33 한국의 유엔 인권이사회 이사국 선출을 환영한다.  nknet 07-04-16 8417
32 최재천 의원, 북한인권 공부 좀 하라.  nknet 07-04-16 8137
31 신언상 통일부 차관은 북한인권단체에 공개 사과하라.  nknet 07-04-16 8212
30 북한당국은 납치해 간 김영남 등을 무조건 즉각 송환하라  nknet 07-04-16 8669
29 한국 정부는 납북자 김철준 씨의 신원을 확인하고 송환에 적극 나서라!  nknet 07-04-16 7274
28 북한 당국은 반인륜적 공개처형을 즉각 중단하라  nknet 07-04-16 7234
27 박경서 인권대사는 북한인권 문제에 대한 정략적 접근을 중단하라.  nknet 07-04-16 7487
26 "열린우리당 지도부를 규탄한다"  nknet 07-04-16 7484
1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