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당국은 반인륜적 공개처형을 즉각 중단하라 인쇄하기
이름 nknet
2007-04-16 05:26:59  |  조회 723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북한 당국은 반인륜적 공개처형을 즉각 중단하라

북한 당국이 지난 3월 13일 함경북도 청진시 수남구역 시장 근처 수성천 강가에서 마약밀거래와 금지비디오영상물을 상영했다는 혐의로 두 명을 공개처형 했다고 대북인권단체 ‘좋은 벗들’ 소식지는 밝혔다. 또 북한전문 인터넷 신문 ‘The DailyNK(www.dailynk.com)’ 4월 2일자 보도에 따르면 평안북도 의주에서 2명의 40대 여성이 마약거래 혐의로 체포돼 처형을 앞두고 있다고 한다.

북한 당국은 지난 해 3월에도 함경북도 회령시에서 북한을 탈출한 죄를 적용해 수천 명의 군중이 지켜보는 가운데 공개총살을 자행한 바 있다. 공개처형 장면이 담긴 동영상이 국제사회에 공개 되면서 세계는 경악을 금치 못했다.

지난 3월 22일 벨기에 브뤼셀에서는 국제인권단체들이 모여 북한의 심각한 인권유린 실태를 고발하고 개선을 촉구하는 대회가 열렸으며, 유럽(EU) 의회에서는 최초로 탈북자를 청문회 증인으로 채택하기도 했다. 또한 유엔인권위에서 3차례에 걸쳐 ‘대북인권결의안’을 채택했지만 북한이 이에 응하지 않자 지난 해 11월 유엔총회 차원으로 격상된 ‘대북인권결의안’을 채택, 북한 인권 상황 개선을 권고하기도 했다.

이러한 국제사회의 끊임없는 노력에도 불구하고 북한 당국이 지난해에 이어 올해 또 다시 비인간적, 반인륜적 행위를 자행하고야 말았다. 이로써 인민들의 죽음과 탄압을 독재권력 유지의 수단으로 삼는 김정일 정권의 본질이 만천하에 드러나게 된 것이다.  

우리는 김정일 정권이 비인간적이고 반인륜적인 공개처형을 즉각 중단할 것을 요구한다. 또한 우리는 김정일 독재정권의 극악무도한 행위에 대해 결코 좌시하지 않을 것이며, 국내· 외 모든 양심 세력과 연대해 다시는 이 같은 끔찍한 만행이 자행되지 않도록 노력할 것이다.

또한 남한 정부는 공개처형 사실 확인을 통해 진실로 드러날 경우 적절한 조치와 향후 대책 마련을 위해 노력해야 할 것이다. 만약 북한 정권의 눈치 보기에 급급한 나머지 아무런 조치도 취하지 않는다면 북한 인민들의 죽음을 방치하는 결과로 비난의 목소리를 면치 못할 것이다. 남한 정부가 국제사회에서 ‘인권 후진국’이라는 오명을 자초하지 않기를 바란다.  


2006년 4월 3일
(사)북한민주화네트워크
   
45 '금강산 안가기 시민행동' 발족문  nknet 07-04-16 10837
44 김정일 정권 퇴진에 온 국민이 나서야 한다.  nknet 07-04-16 10058
43 김정일 정권은 반인권적 공개처형을 즉각 중단하라.  nknet 07-04-16 10292
42 정부는 독재자 김정일에 대한 지원을 당장 중단하라.  nknet 07-04-16 9870
41 통일부는 북한인권 단체의 활동에 간섭하지 마라.  nknet 07-04-16 9675
40 정부는 국제공조와 상호주의로 남북관계를 정상화시켜야 한다  nknet 07-04-16 8992
39 대북정책의 전면 재검토를 촉구한다.  nknet 07-04-16 8931
38 정부는 ‘납북자 송환을 위한 남북 회담’을 제안하라  nknet 07-04-16 8743
37 김원웅 의원, 통외통위 위원장 선출을 반대한다.  nknet 07-04-16 9000
36 정부는 북한인권 개선에 적극적으로 나서라  nknet 07-04-16 9125
35 자유북한방송에 대한 테러의 진상을 밝혀라  nknet 07-04-16 8696
34 정부는 모든 북한 내부 정보를 공개하고 북한인권 개선에 적극 나서라.  nknet 07-04-16 7750
33 한국의 유엔 인권이사회 이사국 선출을 환영한다.  nknet 07-04-16 8418
32 최재천 의원, 북한인권 공부 좀 하라.  nknet 07-04-16 8138
31 신언상 통일부 차관은 북한인권단체에 공개 사과하라.  nknet 07-04-16 8213
30 북한당국은 납치해 간 김영남 등을 무조건 즉각 송환하라  nknet 07-04-16 8671
29 한국 정부는 납북자 김철준 씨의 신원을 확인하고 송환에 적극 나서라!  nknet 07-04-16 7276
28 북한 당국은 반인륜적 공개처형을 즉각 중단하라  nknet 07-04-16 7238
27 박경서 인권대사는 북한인권 문제에 대한 정략적 접근을 중단하라.  nknet 07-04-16 7488
26 "열린우리당 지도부를 규탄한다"  nknet 07-04-16 7487
12345678910